애틀랜타 한인회 각 단체장들 코리안 페스티벌 준비 모임 가져

 

애틀랜타 한인회와 각 단체장들이 8.15 기념식과 코리안 페스티벌 준비를 위한 모임을 지난 23일 한인회관서 가졌다.

이날 준비 모임에는 애틀랜타 한인회 김윤철 회장/김상국 수석 부회장, 조지아 한인 상공회의소 이홍기 회장, 월남 참전 용사회 조용준 회장, 라이온스 클럽 김기수 회장, 나라사랑 어머니회 황혜경 회장, 흥사단 김학규 동남부 지부장, 난클럽 임군자 대표 등이 참석했다.

결정된 사항을 살펴보면 8.15 기념식 및 콘서트를 비롯해 코리안 페스티벌은 전야제-패션쇼가 9월24일 오후6시-오후7시30분에  열리며 트롯 별잔치도 마련된다. 기념식은 9월25일 오후1시에 개최되며 이후 노래자랑 한마당, 가족 한복 패션쇼,웅변대회, 국악 한마당, 요들송(이은경과 알프스 요들 친구들), K팝 공연대회, 어린이 노래자랑, 궁중의상 패션쇼, 쥬니어 MR&MS 코리아 선발대회 등이 펼쳐진다.

한인회측은 “기존 코리안 페스티벌 행사에서 호응이 좋았던 프로그램을 업그레이드시키고 신규 프로그램도 선보여 변화된 행사로 진행될 것이다”면서 “동서양을 아우르는 행사들을 통해 모두가 함께 어울리는 흥겨운 한마당 잔치로 마련할 것이다”고 전했다.